로그인
아이디 비밀번호 찾기
온라인 예약
환자 정보
환자 성명
주민등록번호 -

* 온라인 예약 시 실명인증 및 의료보험 적용여부
   확인을 위한 목적

주소
연락처 - -
핸드폰 - -
이메일

주소 및 연락처가 변경 되신 분은 회원정보를 수정 하신 후
예약을 진행해 주십시오.

날짜 진료형태 병원 의료진
날짜/시간 병원 진료 과목 의료진 취소
분원 선택
진료과 선택
온라인 예약
의료진 선택 날짜 선택
온라인 예약
의료진
X
1. 선택진료란?
- 환자 또는 보호자가 특정한 의사를 선택하여 진료를 받는 제도로서, 선택(특진, 지정) 진료를 받으시면 보건복지부령에 정하는 범위에 추가 진료비를 본인이 부담하시면 됩니다.(보건복지부령 174호 제5조 3항 관련)
2. 선택(지정,특진) 진료란의 대상 의사는 어떤 자격이 있나요?
- 선택(지정,특진) 진료 대상 의사는 해당 진료과의 전문의 자격을 취득한 후 10년이 경과 하거나, 대학병원의 조교수 이상의 자격을 갖춘 의사입니다.
3. 선택(지정,특진) 진료의 보험 혜택 여부는?
- 보건복지부의 추가 비용 항목과 산정 기준에 따라, 선택(지정,특진) 진료는 보험 혜택 없이 비용을 환자가 전액 본인 부담합니다. (특진 진료시 매번 아래와 같이 특진료가 산정됩니다.)
4. 특진의사란?
- 전문의 자격증 취득 후 10년 이상의 경력을 가진 의사(대학병원의 조교수 이상)
날짜 & 시간
예약 정보
예약 구분 본인 병원
진료과 예약 날짜
의료진 시간
강남 우리들병원, 국내외 척추 전문의 교육 미스코스 프로그램 90회 개최
강남 우리들병원, 국내외 척추 전문의 교육 미스코스 프로그램 90회 개최

20170227_6

강남 우리들병원은 최소침습 척추치료 기술을 전문적으로 교육하는 ‘미스코스 프로그램(MISS Course program)’이 90회째를 맞았다고 9일 밝혔다. 지난달 24일부터 일주일간 진행된 90회 미스코스는 브라질, 터키, 이스라엘 등 4명의 척추전문의가 참가한 가운데 내시경 척추 시술에 관한 기본 훈련과정이 이뤄졌다. 미스코스 프로그램은 강연, 수술참관, 척추모형을 갖고 실습하는 Hands-on workshop 등 체계적인 교육 프로그램을 통해 최소침습 척추치료법을 집중적으로 배우는 우리들병원만의 특화된 훈련과정으로, 2004년 이래 전세계 37개국에서 319명의 전문의가 참여했다.


이번 교육에 참가한 브라질 상파울루의 시리아 레바논 병원(Syrian-Lebanese Hospital) 정형외과 전문의 호세 오타비오 코레아드 테이세이라(Jose Otavio Correard Teixeira) 박사는 “우리들병원의 의료기술에 대한 세계적 명성과 우수한 수준 때문에 이곳을 선택하게 됐다”면서 “브라질에서는 아직 초기 단계인 새로운 내시경 기술을 집중적으로 배웠고 앞으로 환자를 진료하고 치료하는 데에 밑거름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강남 우리들병원은 13년간의 교육 경험과 노하우를 바탕으로 단계적으로 교육 프로그램에 참가할 수 있도록 교육 과정을 세분화했다. 기존의 내시경 척추 시술 과정을 기본 및 심화 코스로 나누고, 신경성형술 등의 중재적 척추시술 과정(Interventional spine procedure)과 고정술, 융합술 등의 최소침습 척추수술 과정(MIS surgery) 등 참가자의 수준과 요구를 고려해 보다 체계적으로 편성했다.


미스코스 프로그램은 시행 초기 한국을 비롯해 일본, 중국, 대만, 말레이시아 등 주변국이 주를 이뤘으나 최근에는 미국, 브라질, 독일, 이탈리아, 스페인, 터키, 아르헨티나, 호주, 아랍에미리트연합국 등 전세계 의사들이 미스코스에 참가하고 있을 정도로 널리 알려져 있다. 회당 모집인원을 2~5명으로 제한하고 참가자의 요구나 수준에 맞춘 커리큘럼을 제공하고 있어 더욱 만족도가 높다. 강남 우리들병원 신경외과 배준석 진료원장은 “지속적으로 교육을 받고자 하는 요청이 많고 참가자에게 실질적으로 필요한 교육을 제공하기 위해서 프로그램을 세분화해 다양한 커리큘럼을 운영 제공할 계획”이라며 “정확하고 체계적인 기술 교육으로 치료법이 올바르게 전파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출처 : http://www.asiatoday.co.kr/view.php?key=20161109010006430

Post a comment

tot